cranky – Holy winter

cranky – [Rhapsody] Holy Winter.mp3 cranky – Holy Winter.mp3 cranky의 Holy winter라는 곡을 소개해 보려 한다. cranky는 일본인 뮤지션인데, 사실 누군지는 잘 모르고 BM98시절부터 그의 노래가 좋아서 찾아서 듣다가, 어느새 홈페이지까지 찾아가 듣게 된 사람이다. cranky의 홈페이지 주소는 다음과 같다 : http://www.rave-slave.com 뭐…사실 개인적으로 대단히 […]

Read more

각종 다이어트 방법의 물리학적 고찰

주의 – 이 결과는 검산이 필요할 수 있음! (snowall은 언젠가 해보겠음.) 사람들은 항상 나에게 뱃살을 좀 빼라고 얘기한다. 권유 수준이 아니라 이젠 거의 강요에 가깝다. 이런 나는 투철한 직업정신을 발휘하여 다이어트 방법을 물리학적으로 분석해 보려고 한다. 물론 이 분석은 인체의 지방 흡수 효율이나 에너지 효율 […]

Read more

3가지맛 렙톤 아이스티 2탄

하루종일 뉴트리노만 공부했다. 15시간동안 10페이지밖에 못 읽었다. 완전 좌절 -_-; 아무튼, 오늘 공부한 내용을 쉽게 정리해 볼 겸 해서 몇자 더 적어본다. 왜 이게 “쉬운 물리학”에 들어와 있는지는 질문하지 마시라. 나름 쉽다. 자. 레몬맛, 녹차맛, 복숭아맛이 있었다. 재료의 함량 비율에 따라서 맛이 달라지고, 각 재료가 […]

Read more

3가지맛 렙톤 아이스티?

음? 립톤 아냐? 이런거? 무더운 더위를 식혀주는 한방울 이슬과도 같은 립톤 아이스티! TV광고도 한다. 글쎄, 내가 말하고 싶은건 LEPTON이다. LIPTON과는 분명히 한글자 다르다. 그럼 렙톤이 뭐냐고? 참고로 이 그림은 입자물리학 표준 모형 도표다. http://pdg.web.cern.ch/pdg/particleadventure/index.html 에서 찾아볼 수 있다. 물리학자들은 우주에서 일어나는 모든 현상을 입자들이 서로 […]

Read more

현재 내가 하는 일…요점정리

1. Physics 1.1. Neutrino phenomenology : the mechanism how neutrinos can be massive. 1.2. Particle detector : Multi wire proportional chamber 1.3. CKM / MNS matrices as rotation : Quark-Lepton complementarity 2. Mathematics 2.1. Homological Algebra 2.2. Lie Algebra 3. Albeit 3.1. A teacher for […]

Read more

물리를 공부하는 방법

난 물리가 제일 쉬웠다. 다른 사람들이 물리를 어렵다고 생각하는데, 난 왜 화학이나 생물이 더 어려웠을까? 물론, “상대적으로” 쉬웠다는 말이지, 절대적으로 너무 쉬워서 대충 공부해도 잘되더라 뭐 그런건 아니다. 그정도로 내 머리가 좋았다면 아마 다른 곳에 가 있지 않을까? 그럼 이 글에서는 내가 물리를 공부한 방법을 […]

Read more

천사와 악마

http://public.web.cern.ch/public/Content/Chapters/Spotlight/SpotlightAandD-en.html “천사와 악마”라는 소설에 대해 들어본 사람이 있을 것이다. 다빈치 코드의 작가가 쓴 또다른 유명한 소설인데, 나 역시 재미있게 읽은 바 있다. 이 소설에 등장하는 주요 무대 중에 하나가 바로 유럽 핵 물리 연구소(CERN)이다. 그런데 CERN에 대해서 관심이 집중되면서 “그거 진짜예요?”라고 물어보는 사람이 많아졌는지 CERN에서는 […]

Read more

가장 멀리 던져라

지표면에서 던진 물체가 어떤 경우에 최대한 멀리 날아가는가에 관한 문제는 아주 오래되고 중요한 질문이죠. 공기 저항을 고려하지 않은 경우에는 45도인 경우에 가장 멀리 날아가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물론 수식을 이용하면 간단하게 증명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최대 높이인 경우가 90도이고 최소 높이인 경우가 0도이므로 그 중간에 […]

Read more

하이힐을 신으면 위험한 이유

하이힐은 구두의 뒷굽이 높아서 키가 커 보이는 신발이다. 원래는 프랑스에서 지저분한 정원을 깨끗하게 걸어다니기 위해서 개발되었다고 한다. 여성들이 위태롭게 걸어다녀야 하기 때문에 더 예뻐보인다고도 하는데 사실 그런 부분은 잘 모르겠다. 아무튼, 하이힐이 굽이 낮은 신발보다 위험한 이유는 어쩌다 발목이 꺾였을 때 생기는 힘의 차이다. 회전운동에서는 […]

Read more

걸어다닐 때 양팔-양다리를 모두 교차로 휘젓는 현상에 관하여

대부분의 사람들은 걸어다니거나 뛰어다닐 때 양 손을 번갈아서 앞으로 보내고 다리도 번갈아서 앞으로 보낸다. 게다가 같은쪽의 팔과 다리도 번갈아서 앞뒤로 오고간다. 혹시나 궁금한 사람은 이런 방법이 아닌 다른 방법으로 걸어가 보도록 하자. 더 힘들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단 다리가 번갈아 가면서 움직이는 건 어쨌거나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