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즈 런너

머리를 비우면 재밌게 볼 수 있는 영화다.

대놓고 2편 만들거라고 하는데, 나오면 재밌겠지만 이걸 갖고 2편을 만들 예산을 끌어올 수 있을지 모르겠다. 2편이 어떻게 나오든 이거보다 더 재밌을 것이 확실할 정도로 재미있다. 설정은 재밌는데 스토리가 못따라 간 것 같다. 다음편이 나온다면 괴물을 좀 더 다양하게 등장시켰으면 좋겠고. 클리셰로 도배되어 있긴 한데, 못봐줄만한건 아니긴 한데, 뭔가 오묘하게 부족하다. 그런 의미에서 2편 보고싶다.

미로의 설계, 표현, 구조 등은 아주 마음에 들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Proudly powered by WordPress | Theme: Baskerville 2 by Anders Noren.

Up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