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보험사의 광고


“모두가 착하다면 보험이 필요 없을 것이다”라는 카피를 이용하는 보험사가 있다.

이 광고는 겉보기에는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보험사의 노력을 위장하고 있으나, 사실은 소비자를 협박하는 광고다. 물론, 모든 보험 광고가 어려울 때 힘이 되어 주겠다고 하는 광고이긴 하지만, 다른 보험사의 광고보다 이 광고는 겁주는 강도가 좀 더 세다.

왜 딴지를 거냐고? 사람이 착하면 뭘하나, 보험사가 착해야지…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